저렴한 바닥재 자재 장단점 비교! ( 장판 접착 시트지 VS PET 장판 )

정보(情報)/인테리어|2018.09.27 21:34


가장 저렴하게! 최대의 효과! 셀프인테리어



안녕하세요. 지난 추석 동안 오래된 마루 바닥에 눈가리고 아웅하느라


접착식 장판 시트지 붙이고 난 후 온 몸이 말이 아니네요~ ㅎㅎ



( 장판 시트지 네이버 가격 비교 입니다.)

<띠리띠리야>




접착식 장판 시트지


오늘,


나머지 안방과 작은방 장판 위에 덧씌울 자재를 고민 하다가


PET 장판에 대해 알게 되었습니다.



( PET 장판 네이버 가격 비교 입니다.)



PET 장판


세를 놓기 위해 최대한 저렴하게 인테리어를 하는 중인데..

(세입자에겐 미안합니다. ㅋㅋ ;;-_-;;;)


나름 마루바닥을 강화마루 교체 안 하고 시트지로 저렴하게 했다고 너무 뿌듯해하고 있었네요 ㅎㅎ


근데 오늘 각 방에 자재들을 또 따지고 살피고 해 보면서

PET 장판이 더 저렴하다는 걸 알고는...ㅠㅠ



 


여튼! 두 자재에 대한 개괄 한 번 하자면




1. 장점

- 장판 시트지와 PET 장판 모두 강화마루, 강마루, 기타 일반 장판에 비해 가격이 저렴

- 두 자재 모두 디자인이 상타치

- 두 자재 모두 시공이 개간편 (기존 마루 및 장판 위에 붙이고 얹고~ 끗~!)


2. 단점

- 둘 다 열에 취약함 ( 열 받으면 수축이 일어난다고 하는데..덜 쪼그라들길 바라고 있네요. ㅋㅋ;;;)

- 두께 및 강도가 세지 않아 기존 장판 및 마루보다 찍힘 및 찢김에 더 취약

- 층간 소음을 예방하기에 무리데쓰~




뭐 대충 이런 정도의 장, 단점이 있네요.


전세집이나 월세집에 세입자가 큰 돈 들이지 않고

인테리어 효과 내고 싶을 때 추천합니다.



직접 살 집에도 나쁘진 않은 것 같은데..

그래도 돈 좀 들이고 데코타일이나 소리잠 장판 등으로 하는 게 나을 것 같아요~!



저는 직접 사는 집에 데코타일로 셀프 시공했는데..

질감이 조금 딱딱하다는 것 말고는 전혀 불편함 없습니다.

난방하면 마찬가지로 열에 취약하여 데코타일 사이가 벌어져 바닥 본드가 올라올 수 있다고 하는데

시공 한 지 2년이 지난 지금도 사이가 벌어져서 고생한 부분은 전혀 노노~~!



< 종합적으로 >



1.  1,110cm * 1,290cm  면적의 공간에 사용한 접착식 장판 시트지 

    

    - 기본단위 100cm * 100cm = 8,750원 , 총 42개 구입 = 33만원 가량 (네이버 검색 할인 및 지마켓 쿠폰 할인 통하여 할인)


2. 888cm * 1,025cm  면적의 공간에 사용한 PET 장판


   - 기본단위 183cm * 10cm = 650원, 총 199개 구입 = 13만5천원 (배송비까지)



<띠리띠리야>



결과적으로 PET 장판이


훵어어어어어어어~~~~~ㄹㄹㄹㄹㄹㄹㄹ~~~씬 저렴합니다.


↓↓ 사랑하는 여자친구, 아내, 부모님께 요리 한 번 해 주세요~! ↓↓

↓↓ 저도 할 수 있는 요리입니다. 형님들 그리고 거기 동생~ 도전해 보세요~! ↓↓




#방구석 미슐랭 우리집이 맛집! #백종원 #달인을 이어갈 #요리왕비룡을 꿈꾸는 띠리띠리야 

#달인 레시피 #알토란 레시피 #황금레시피 #백종원 레시피 #만물상 레시피#김수미 레시피

#예쁜 플레이팅 #멋있는 플레이팅 #맛있는 플레이팅 #맛깔나는 플레이팅


포스팅한 제 노력이 마음에 들었다면 마지막 공감버튼 한 번 눌러주세요~!  )


태그 :

댓글()